close
Share with your friends
6월 입사자가 들려주는 이야기!
‘SJ워너비! 삼정인 되고 싶은 사람들 모여라!’

이번 호에서는 지난 6월 삼정KPMG에 조기 입사한 신입 회계사들을 만나본다. 이들을 만나 삼정KPMG를 택한 이유와 함께 삼정인이 될 수 있었던 면접 꿀 팁 등을 들어보려 한다.
sj

삼정인이 된 기분요? 그야말로, 야호~!

권미화: 삼(정)~야~호!를 외치고 싶을 만큼 행복했어요. 오랜 시간 꿈꿔왔던 삼정KPMG 입사를 위해, 한 걸음 한 걸음 올라 드디어 정상에 도달한 기분이었죠.

송재현: 맞아요! 야호를 외칠 만큼 합격 전화 받았을 때, 진짜 정말 기뻤죠. 특히, Tax본부를 희망했는데, 희망한 본부에 입사하게 되어 더할 나위 없이 행복했어요.

김병화: 저는 합격 통보 당일, 차마 기다리지 못하고 인사팀에 먼저 전화했어요. 때마침 합격 소식을 안내하려고 했다고 하셨는데, 조금 더 기다릴 걸 그랬나 봐요. 하하. 그만큼 간절했습니다. 합격 당시 기분은 눈물로 표현하고 싶어요. 물론 울진 않았고, 마음으로 울었습니다!

정철우: 저는 불합격인 줄 알고, 친구들과 술 마시며 아쉬움을 달랬는데, 합격 통보 전화를 받고 모든 근심과 걱정이 한 번에 해소됐어요. 꼭 오고 싶은 곳이었고, 삼정인이 되어 매우 설렙니다.

sj

왜 KPMG를? 상호존중 · 고공성장 · 굿피플

정철우: 삼정KPMG의 Value 중 하나인 Together처럼 인재를 중시하고 존중하는 문화를 지닌 곳이라 생각이 들어 입사를 결심했어요. 입사 후 이러한 조직 분위기를 더욱 느낄 수 있었어요.

송재현: 저는 전문가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소속된 조직의 발전 가능성이 높아야 한다는 생각했어요. 삼정K PMG는 ‘Vision 2020’을 성공적으로 달성했고, ‘Vision 2025’를 향 한 미래 발전 가능성도 높다는 생각이 들어 망설임 없이 법 인을 택했어요.

김병화: 공감합니다. 저 역시도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법인으로 역동적인 조직에서 함께 성장하고자 지원하게 됐어요. 특히, 재무자문 업무를 담당하고 싶었던 저는 Deal Advisory는 삼정KPMG가 국내 최고라고 익히 들어서 더욱 신뢰할 수 있었어요.

권미화: 저는 입사 설명회를 통해 용기와 희망을 주는 선배 회계사분들을 만나 뵙고, 실력 있고 좋은 사람들이 많은 곳이란 점에서 마음이 끌렸어요. 또한, 운이 좋게 ADC본부에서 두 달간 인턴으로 근무하면서 최적의 근무 환경에서 최고의 전문가들과 함께 일하고 성장할 수 있는 곳이란 확신이 들었어요.

sj

미래의 동기를 위한 면접 팁은?

송재현: 저는 면접 첫 질문 중 하나인, 1분 자기 소개를 통해 본인의 성격은 물론 다른 지원자들과 차별화된 경험을 드러내는 것이 좋을 것 같아요. 미리 법인의 비전은 물론 희망 본부의 주요 업무도 미리 파악하는 것이 좋아요. 특히, 해당 본부에 입사하고 싶다는 열정과 자신감을 표현하는 것도 합격 가능성을 높이는 방법 중 하나인 듯해요.

권미화: 저는 오랜 시간 정성으로 작성한 ‘자기소개서’에 답이 있다고 생각해요. 자기소개서를 작성하면서 면접 예상 질문을 유추할 수 있기에, 자기소개서 작성과 함께 면접을 준비했어요. 그랬더니 시간도 단축되었고, 실제로 면접 시 제가 예상한 질문들이 많이 나와서 편하고 안정된 상태로 면접에 자신 있게 임할 수 있었어요.

정철우: 맞아요. 자기소개서를 작성할 때, 본인의 생각을 미리 정리하는 것이 좋아요. 최근 코로나 4단계로 7월부터는 비대면으로 면접이 전환되었다고 해요. 실제로 만나진 못하지만, 다대일로 면접이 진행되어 집중적으로 대화할 수 있어 좋다고 하더라고요. 또한 사전테스트를 통해 시선 처리, 음향 등을 점검할 수 있어 면접이 원활히 진행된다고 하니 너무 걱정하지 않아도 될 것 같아요.

김병화: 면접 진행 시, 미리 예측할 수 있는 예상 질문들을 자연스럽게 말할 수 있도록 숙지하는 것도 중요해요. 추가로 본인만의 강점과 약점을 미리 파악하면 더욱 좋을 거 같네요. 아직 만나진 않았지만, 향후 입사를 통해 즐겁게 함께 법인 생활하면 좋겠네요. 하하..

kpmg

힘찬 시작과 함께 품은 큰 열정으로!

김병화: 앞으로 저는 법인 생활에 적응하는 데 집중하겠습니다! 그리고 빠르게 업무를 익혀, 본부의 에이스가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정철우: 행복하고 즐겁게 법인 생활하며 성장하는 회계사가 되고 싶어요. 시작하는 전문가로서 선배님들의 조언을 귀담아듣고 주어진 역할에 책임감 있게 나아가겠습니다

송재현: 세무 본부는 경험이 중요하다고 들었어요. 가능한 최대한 다양한 업무를 경험하고, 지식과 노하우를 쌓아 실 력을 갖춘 세무 전문가가 되고 싶어요.

권미화: 저는 금융권 감사인이 되고 싶다는 목표로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고 싶어요. 많이 배우고 성장하는 전문가로 서, 다양하고 어려운 문제를 직면한 금융 산업에 속한 기업 에게 전문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