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are with your friends

삼정KPMG "내년도 전망 밝은 산업은?"

삼정KPMG "내년도 전망 밝은 산업은?"

Samjong KPMG Press release

1000

관련 컨텐츠

2020. 12. 28 [매일경제]

삼정KPMG `2021년 주요 산업 전망`

정유·화학·게임·미디어 업계 성장 기대

Samjong KPMG Press release

삼정KPMG가 2021년 성장이 기대되는 산업으로 반도체와 정유·화학, 게임·미디어 업계를 꼽았다.

28일 삼정KPMG(회장 김교태)는 '2021년 국내 주요 산업 전망 보고서'를 발간하고 이같이 밝혔다. 이 보고서엔 국내 주요 21개 산업별 전망과 대응 전략을 제시했다.

보고서는 세계반도체무역통계기구(WSTS) 자료를 인용해 모든 반도체 제품 매출 규모가 커질 것으로 전망했다. 그 중 메모리 반도체는 올해 12.2% 성장한 데 이어 내년에는 매출액이 13.3% 늘 것으로 기대했다. 이는 반도체 제품군 중 가장 높은 성장률이다. 삼정KPMG는 "반도체 산업 성장 전망에 따라 관련 기업은 수요 증가 예측 품목에 대한 생산량을 확대하고, 반도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경쟁력 향상과 밸류체인 안정화를 통한 산업 생태계를 강화해야 한다"고 기술했다.

정유·화학 산업은 운송용 정유제품을 중심으로 글로벌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NCC(나프타분해공정) 가격경쟁력 상승, 전기차 확대에 따른 글로벌 배터리 수요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따라 정유·화학 기업은 NCC 제품 포트폴리오를 다각화하고, 배터리 해외 생산거점 확대를 고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게임 시장은 이용자 증가와 해외 수출 확대로 올해에 이어 지속적인 성장이 예측된다. K콘텐츠 인지도 향상으로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 웹툰·웹소설, 드라마 제작 등 미디어 시장도 긍정적 요인이 많을 것으로 내다봤다.

반면 철강, 조선·해운, 건설, 항공,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등 7개 산업 전망은 '일부 부정적'일 것으로 관측됐다.

삼정KPMG 경제연구원은 "2021년 본격적으로 열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서 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체질 개선 방안을 모색하고, 디지털 경제 가속화에 따른 전략을 체계화하며 변화하는 소비 패턴에 따른 고객경험 전략을 재수립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자세히 보기

Connect with us

 

Want to do business with KPMG?

 

loading image 제안 요청서 (R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