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are with your friends

KPMG, ‘亞太 최우수 세무자문사’ 선정

KPMG, ‘亞太 최우수 세무자문사’ 선정

Samjong KPMG Press release

1000

관련 컨텐츠

2020.9.2 [파이낸셜뉴스]

ITR 아시아 택스 어워즈에서 ‘올해의 세무자문사’로 선정

총 15개 부문 ‘최다(最多)’ 수상…글로벌 최고 자문사로

Samjong KPMG Press release

세계적인 종합 회계·세무·컨설팅 기업인 KPMG(회장 빌 토마스)가 국제조세전문지 ITR(International Tax Review)이 선정하는 ‘2020 ITR 아시아 택스 어워즈(ITR Asia Tax Awards)’에서 ‘올해의 아시아 세무자문사’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ITR 아시아 택스 어워즈’는 매년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회계, 세무, 법률자문 기업 및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서비스의 혁신성, 독창성, 영향 등을 평가해 국세, 이전가격, 소송 및 분쟁 등 분야별 최고의 자문사를 선정하고 있으며,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시상이다.

KPMG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세무자문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실적을 인정받았으며, 세무자문과 법률자문을 통합적으로 진행하며 KPMG가 보유한 인적 자원과 전문성을 최대한 활용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 외에도 KPMG는 이번 어워즈에서 아시아부문 △택스 컴플라이언스 및 보고 △세무자문 혁신상 △글로벌 모빌리티 세무자문사 △다양성 및 포용 기업 등을 포함해 총 15개 분야의 상을 휩쓸며 대회 최다 수상을 기록했다.

데이비드 린케 KPMG 글로벌 조세·법률 담당 리더는 "KPMG가 이번 대회에서 올해의 아시아 세무자문사로 인정받은 것은 고객들이 KPMG에 대해 가지고 있는 신뢰와 KPMG가 제공하고 있는 높은 서비스 품질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혁신적인 솔루션과 기술에 대한 KPMG의 끊임없는 지원과 투자가 빛을 발한 것 같아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KPMG는 감사, 세무자문, 재무자문,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종합 회계·세무·컨설팅 자문사로 전세계 147개국 21만9000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한국에서는 삼정KPMG가 KPMG의 멤버펌으로 전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삼정KPMG 세무부문은 기업세무, 경영권 승계, 국제조세, M&A/PEF 세무, 이전가격·관세, 금융조세 등 다양한 세무자문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자세히 보기

© 2020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Want to do business with KPMG?

 

loading image 제안 요청서 (R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