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are with your friends

KPMG, 글로벌 CEO 67% 향후 3년간 세계 경제 ‘낙관적’

KPMG, 글로벌 CEO 67% 향후 3년간 세계 경제 ‘낙관적’

Samjong KPMG Press release

1000

관련 컨텐츠

2018.5.24  [조세일보]

전세계 CEO 1300명 설문조사 결과

Global CEO Outlook 2018

전세계 CEO들의 3분의 2는 향후 3년간 세계 경제와 산업을 낙관적으로 전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삼정KPMG는 24일 KPMG 인터내셔널이 글로벌 경제 및 비즈니스 트렌드에 대한 전세계 1300명 CEO 전망을 담은 보고서(Global CEO Outlook 2018)를 통해 향후 3년간 글로벌 경제가 성장할 것으로 응답한 CEO는 67%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65%보다 소폭 증가한 수치다. 기업이 속한 산업이 성장할 것으로 응답한 CEO는 78%로 전년 대비 9%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자국의 경제 성장에 대한 전망은 지난해 77%보다 소폭 감소한 74%로 나타났다.

미국(85%), 프랑스(80%), 일본(80%)의 CEO들은 향후 3년간 자국이 성장할 것으로 응답한 비율이 높은 반면 인도(69%), 영국(65%), 이탈리아(64%), 스페인(62%), 독일(61%)은 상대적으로 자국 경제 성장에 대해 낙관적으로 생각하는 비율이 낮았다.

글로벌 CEO들의 거시경제에 대한 낙관적 전망에도 불구하고 CEO의 55%는 향후 3년간 소속된 기업의 연평균 매출 성장이 2%대 미만일 것으로 전망했다.

KPMG는 “디지털 시대를 반영한 기술 투자 및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 개발 등의 어려움에 직면했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CEO의 38%는 강력한 소비력을 갖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1980~2000년 출생 세대)의 니즈를 충족시키기 위해 비즈니스 포트폴리오를 재조정해야 한다고 응답했다.

CEO의 45%는 미래 소비 시장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밀레니얼 세대의 니즈가 기존과 어떻게 다른지 검토하고 있다고 답했다.

기업의 중요한 성장 전략으로는 다른 기업과의 전략적 제휴를 응답한 CEO가 33%로 가장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이어 기술개발(R&D) 및 채용(28%), M&A(16%), 합작투자(13%), 아웃소싱(10%) 순으로 집계됐다.

시장 확대를 위해 진출을 고려할 지역으로는 CEO 70%가 신흥시장을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CEO의 3분의 1이 중남미 시장을 꼽았다. 보고서는 천연자원이 풍부하고 인구학적 성장이 기대되는 아프리카도 중요한 시장으로 전망했다.

기업의 성장을 저해하는 위험요인으로 사이버 보안 리스크가 지난해 5위에서 올해 2위로 상승했다.

응답자의 51%는 사이버 공격에 대한 대응이 잘 구축되어 있다고 답했다. CEO의 55%는 주요 이해 관계자와의 신뢰를 구축하는 데 사이버 전략이 매우 중요하다고 답했다.

산업별로는 인프라(67%)가 사이버 공격에 가장 잘 준비되어 있다고 응답했다. 이어 생명과학(58%), 보험(54%), 자산운용(53%), 에너지(53%) 등 순이었다.

자동차(41%), 기술산업(42%), 제조업(48%) 등은 상대적으로 사이버 공격에 대한 준비가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정KPMG는 “모든 산업에서 디지털 혁신으로 혼란을 겪고 있지만, 인공지능(AI) 등 시장 환경의 변화를 통해 새로운 기회를 모색하고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준비를 해야 할 시기”라고 밝혔다.

보고서는 미국, 영국, 독일, 중국, 일본, 인도 등 11개 국가의 약 1300명의 글로벌 CEO를 대상으로 기업 및 세계 경제 전망에 대해 설문 조사했다. 응답자들이 속한 기업은 자동차, 금융, 인프라, 생명과학, 유통 및 소비재, 통신 등을 포함한 11개 주요 핵심산업이다.

조사 대상 기업 중 3분의 1은 연간 매출이 100억 달러 이상이다. 5억 달러 미만의 매출 기업은 포함되지 않았다.

 

태기원 기자

 

자세히 보기

 

© 2020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Want to do business with KPMG?

 

loading image 제안 요청서 (R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