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Share with your friends

삼정KPMG `호텔 및 리테일 부동산 개발 전략` 세미나 개최

삼정KPMG `호텔 및 리테일 부동산 개발 전략` 세미나 개최

Samjong KPMG Press release

1000

관련 컨텐츠

2018.5.2  [매일경제]

15일 삼성동 코엑스

 

삼정KPMG(대표이사 김교태)가 15일 삼성동 코엑스본관 컨퍼런스룸에서 부동산 업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호텔 및 리테일 부동산 개발 시장 전망과 전략`을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글로벌 호텔들은 지난 수십 년간 구축한 브랜드 자산을 호텔 외 다양한 부동산 영역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비즈니스 모델을 다각화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또, 미국 등 유통 선진국에서는 연간 20% 이상의 쇼핑센터가 폐점하면서 리테일 분야는 하드에셋(Hard Asset)으로서의 한계점에 대해 냉철하게 인식하고, 소비자들을 다시 인스토어 몰(In-store Mall)에 유인할 수 있는 투자상품 가치의 제고 전략에 집중하고 있다. 더불어 유통산업에 인공지능(AI)과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 기반 기술이 활용된 `유통 4.0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유통기업들은 점포입지 선정과 수요예측, 소비자 분석 등에 인공지능을 활용하고 있다.

삼정KPMG 부동산자문팀 리더 권준석 상무는 "근무시간 단축과 4차산업의 확장, 모바일을 포함한 멀티 채널 소비 등으로 부동산 개발의 차별화된 전략이 요구되고 있는 시점"이라며 "최신 호텔 및 리테일 개발 트렌드를 공유하고, 미래 부동산 기능으로서의 방향성을 논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첫 번째 세션은 삼정KPMG 부동산자문팀에서 호텔/레저 컨설팅을 맡고 있는 석봉길 팀장이 발표자로 나서 호텔 브랜드의 미래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한다.

국내 호텔 위탁운영 시장에 대한 전망은 부동산 개발·운영 전문기업인 서부 T&D의 이우호 상무가 전한다.

이어, 유통 4.0에 따른 인스토어 몰의 변화와 대응방안을 삼정KPMG 부동산자문팀에서 리테일 컨설팅을 담당하는 강경찬 팀장이 설명하고, 마지막으로 롯데자산개발 오덕규 팀장이 유통 및 개발업계의 미래 대응 전략을 사례 중심으로 발표한다. 멀티채널 소비에 대응하는 매출인식, 여가 및 레저기능과의 접목, 기술을 활용한 소비자의 재방문 유도 전략, 고객 맞춤형 MD전략 등의 내용을 전할 예정이다.

 

진영태 기자

 

자세히 보기

© 2020 Samjong KPMG Accounting Corp., the Korea member firm of the KPMG network of independent member firms affiliated with KPMG International Cooperative(“KPMG International”), a Swiss entity. All rights reserved.

Connect with us

  • 회사위치 kpmg.findOfficeLocations
  • kpmg.emailUs
  • Social media @ KPMG kpmg.socialMedia
 

Want to do business with KPMG?

 

loading image 제안 요청서 (RFP)